모두의뉴스헤드라인

강진 여고생 실종, CCTV 분석…용의자, 세차→뒷문 도망


강진에서 여고생이 실종돼 경찰이 수색하고 있는 가운데 새로운 CCTV가 공개됐다.

19일 YTN에 따르면 강진 여고생 실종 사건의 용의자가 자택 뒷문으로 도망치는 장면이 CCTV에 잡혔다.

이는 실종된 여고생의 어머니가 자신을 찾아오자 이 사실을 확인하고 뒷문으로 몰래 빠져나간 것이다.

또한 그는 여고생 실종 당일 오후에 자신의 승용차를 세차한 것으로 확인됐다.


앞서 전남지방경찰청과 강진경찰서 등에 따르면 전남 강진에서 여고생 A 양(16)이 지난 16일 오후 2시쯤 집을 나선 뒤 나흘 때 연락이 끊긴 상태다.

A 양은 아르바이트 자리를 구하기 위해 아버지 친구를 만나러 간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아버지 친구라는 남성 김 씨(51)는 숨진 채 발견됐다.

한편 경찰은 김 씨의 휴대전화를 분석 중이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