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뉴스헤드라인

일베 유저, 노인 나체 사진 게재…조롱성 청원글까지 올려


극우성향 인터넷커뮤니티 '일간베스트(일베)' 유저가 노인의 나체 사진을 게재해 논란이 불거졌다.

일베에는 지난 22일 "32살 일게이 용돈 아껴서 74살 박카스 할매 OO왔다"라는 제목으로 게시글이 올라왔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은 모자이크 없이 적나라하게 찍힌 할머니의 나체. 게시자가 언급한 박카스 할머니란 돈이 없어 거리로 나와 1~3만 원에 자신의 성을 파는 여성을 뜻한다. 주로 40대에서 80대까지 중년~노년 여성이다.

해당 글은 박카스 할머니와 성관계를 인증한다며 피해 할머니의 얼굴, 성기를 가리지 않고 그대로 올린 것이다. 현재는 삭제된 상태다.

하지만 이날 국민청원에는 '박카스 할머니 못본 사람들에게 기회를 주세요'라면서 조롱 섞인 청원글까지 올라왔다.

게시글을 뒤늦게 본 네티즌들은 “정신 나갔네”, “워마드와 함께 사회에서 없어져야 한다”, “인간이길 포기했네” 등 비난이 이어지고 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