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뉴스헤드라인

태풍 ‘솔릭’, 이번주 한반도 상륙…강한 비바람 예상


제19호 태풍 '솔릭(SOULIK)'이 이번주 중 한반도에 상륙할 것으로 보인다.

20일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솔릭은 이날 오전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850㎞ 부근 해상으로 이동했다.

현재 솔릭은 강한 중형급 태풍으로 중심기압은 960hPa(헥토파스칼)로 강풍의 반경은 340㎞에 달한다.


이 태풍은 오는 22일 오전 9시쯤 제주 서귀포 남쪽 270㎞ 해상을 거쳐 이튿날 전남 목포 북북동쪽 20㎞ 부근 육상을 지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에 따라 22일 제주도에 비가 시작돼 23~24일에는 전국으로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제주도와 남해안은 매우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고, 최대순간풍속이 초속 40m 이상에 이르는 매우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예측됐다.

한편 '솔릭'은 미크로네시아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전설속이 족장'이라는 뜻이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