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뉴스헤드라인

“女 가슴 형상화한 듯”…논란된 다이소몰 상품, 판매 중지

사진 출처= 다이소몰
 

다이소몰이 논란이 된 탱탱볼 상품 판매를 중지하고 사과문을 게재했다.

다이소몰은 11일 공식 홈페이지에  “고객님들께 불편을 끼쳐드려 사과말씀부터 드린다. 우리 다이소몰은 ‘다이소’와 별개로 ㈜한웰이쇼핑이 운영하고 있는 온라인쇼핑몰”이라고 해명했다.

이어 “문제가 된 탱탱볼 상품은 오프라인 ‘다이소’ 매장에는 판매되지 않는 상품으로 다이소몰 입점 협력사 상품”이라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협력사 상품 등록 시 승인 절차에 소홀했던 점 깊이 사과드리며, 해당상품은 즉각 판매중지 조치했다”며 “이번 일로 고객님들께 불편을 끼쳐드려 너무 죄송하다”고 덧붙였다.


앞서 해당 온라인몰은 최근 ‘엽기탱탱볼(XX)’이라는 상품의 판매 소식을 알렸다. 이와 함께 “보기 좋게 두 개가 나란히 세트면 좋겠지만, 아쉽게도 단품으로 하나의 상품만 발송된다. 왠지 하나만 덩그러니 놓여있다면 허전할 수도 있으니 웬만하면 두 개를 쌍으로 구매하시는 것을 추천해 드린다”고 소개했다.

문제의 제품은 여성의 가슴을 형상화한 듯한 모양으로, 상품명 또한 ‘젖’을 이르는 어린아이의 말로 표현됐다.

이에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해당 제품이 논란이 되면서 불매운동을 제기하거나, 고객센터에 해당 제품의 판매 중지 요구가 빗발친 것으로 알려졌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