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뉴스헤드라인

'동덕여대 알몸남' 나체 사진 게재→검거 "포토라인 세워라"

사진 출처= 트위터
 

동덕여대에서 나체로 음란행위를 하고 해당 사진을 SNS에 게재한 일명 '동덕여대 알몸남'이 경찰에 붙잡혔다.

지난 15일 뉴시스에 따르면 서울 종암경찰서는 식당 아르바이트생인 A 씨(28)를 음란물 유포 및 건조물 침임 협의로 검거했다.

'동덕여대 알몸남'의 검거 소식이 알려지자 청와대 국민청원 홈페이지에는 '노출남을 포토라인에 세워주세요'라는 제목의 청원이 등장했다.

해당 청원 게시자는 "동덕여대, 건국대 및 근처 초등학교에서도 알몸 노출로 음란행위를 한 노출남을 포토라인에 세워주세요"라고 쓰여있다.


청원자는 "교육 시설에 파렴치한 행동을 한 변태인데 얼굴이라도 알아야 피할 것 아닙니까. 동일 범죄 동일 처사를 원합니다. 반드시 포토라인에 세워주세요"라고 설명했다.

앞서 A 씨는 지난 6일 트위터에 '어느 여대에서'라는 설명과 함께 알몸으로 자위행위를 하는 사진을 게재했다. 이에 동덕여대 학생들은 사진이 촬영된 공간이 동덕여대 강의실과 복도 등 교내라고 추정해 학교와 경찰의 강력 대응을 요구했다.

동덕여대 측은 입장문을 통해 "안전한 캠퍼스 구축의 일환으로 학내 전체 경비 시스템 보강 공사 중에 불미스런 사건이 발생하게 된 점을 안타깝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