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살이뉴스건강

“물만 마셔도 살 찐다? 지방 많은 탓”

사진= MBN 

물만 마셔도 살 찐다는 핑계(?)는 더이상 소용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13일 방송되는 MBN '엄지의 제왕'은 '매일 마시는 물이 독이 될 수 있다'는 주제를 통해 물 하나도 알고 마셔야 건강에 도움이 된다는 내용을 전한다. 물 하루 권장 섭취량, 물 올바르게 마시는 습관, 물 마신 효과를 극대화시킬 수 있는 운동법 등을 전할 예정이다.
 
이날 강수정은 "물만 마셔도 살 찌는 사람들이 있지 않냐"면서 본인도 이러한 경우에 해당한다고 고백했다.


강수정의 푸념에 '엄지의 제왕' 송재철 한의학 박사는 "물만 마셔도 살찌는 사람은 없다. 아시다시피 물의 칼로리는 0"이라고 단호하게 말했다.

하지만 송 박사는 "같은 물을 마셔도 몸 속 지방량이 많으면 수분이 몸에 흡수되지 않고 겉돌면서 '부종'이 되기도 한다. '물만 마셔도 살 찐다'는 사람들은 지방이 많은 탓일 가능성이 크다"고 설명했다.
 
강수정은 또 "모 대기업 회장님이 체중관리, 건강관리를 할 때 마시는 물이 있다기에 저도 그 물을 따라서 꾸준히 마시고 있다"고 고백했다. 내장지방을 배출하는 데 도움이 된다는 '특별한 물'은 바로 '보이차'.

"찻잎을 발효시켜 만드는 차인 보이차는 우리 몸에 이로운 미생물들을 많이 함유하고 있어 건강에도 좋다"고 송재철 박사는 설명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