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살이뉴스교육

“집안일 많이 도운 아이, 성공할 가능성 높아”

사진= ⓒGettyimages/이매진스 

어릴 적부터 집안일을 많이 한 아이가 성공할 가능성이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미네소타 대학 마티 로스만 교수팀은 평균 연령이 3~4세인 아이 84명의 성장 과정을 25년간 추적 조사했다. 집안일이 아이의 성장에 미치는 영향을 연구한 것이다.


그 결과, 어린 시절부터 집안일을 도운 아이들은 가족은 물론 친구들과의 관계가 원만했다.

이뿐만이 아니라 학문적, 직업적으로도 성공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이들은 자기 만족도도 상당히 높았다.

연구팀은 “집안일은 아이에게 다른 사람이 무엇을 필요로 하는지 알 수 있게 하는 능력을 키워준다”면서 “통찰력과 책임감, 자신감 등을 높일 수 있다”고 설명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조혜선 기자 hs87cho@donga.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