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살이뉴스라이프

요즘 대학생들, '한 달 생활비' 얼마나 쓸까?

tvN '치즈인더트랩'. 

대학생들이 생활비로 한달 평균 51만4000원을 지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가 운영하는 아르바이트 대표포털 알바몬이 최근 대학생 2739명을 대상으로 ‘월 평균 생활비’를 주제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대학생들의 월 평균 생활비는 51만 4000원으로, 2015년에 실시한 동일 설문조사 당시 36만6000원이었던 것과 비교하면 대학생 월 평균 생활비가 3년새 14만8000원 더 오른 셈이다.

하지만 대학생들의 용돈 형편은 좋아지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조사에서 대학생들의 용돈은 월 평균 28만8000원으로 2015년의 22만4000원보다 6만4000원이 올랐다. 이에 따라 월 생활비에서 용돈이 차지하는 비중도 2015년 61.2%에서 올해는 56.0%로 5.2%p 감소했다.


알바몬에 따르면 생활비 및 용돈 지출액은 성별이나 학년보다는 자취 여부에 따라 달라지는 것으로 분석됐다. 우선 생활비를 살펴 보면 본가에서 거주한다고 밝힌 대학생들의 생활비는 월 44만6000원인 반면 자취생들은 이보다 약 21만원이 높은 65만5000원을 지출하고 있다.

용돈도 자취생은 월 평균 32만 원을 지출, 본가에서 통학하는 학생(월 27만2000원)보다 약 5만원을 더 사용했다. 다만 생활비 중 용돈이 차지하는 비중은 본가 거주 대학생이 61%로 자취생(48.8%) 보다 12%p 더 높았다.

한편 대학생들은 만약 물가가 오른다면 가장 먼저 밥값부터 줄이겠다고 답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조혜선 기자 hs87cho@donga.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