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살이뉴스건강

“장기간 스트레스, 녹내장에 시력 저하 유발”

동아닷컴DB. 

장기간 쌓인 스트레스가 시력 저하를 유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독일의 마그데부르크대 심리학과 연구팀은 이미 발표된 연구와 임상 시험을 분석했다.

그 결과, 스트레스가 시력 손실을 일으킨다는 연구 결과를 얻어냈다.


연구진은 "지속적인 스트레스가 혈중 스트레스 호르몬인 코르티솔을 높이면서 혈관과 교감신경계에 해로운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로 인해 뇌와 눈이 영향을 받아 녹내장과 시각신경병증이 생기고, 최악의 경우 시력 상실을 초래한다"고 설명했다.

연구팀은 "시력 상실에 심리적 요소가 작용한다"면서 "실명이 일어나지 않더라도 스트레스, 공포나 불안은 질병 상태를 악화시킨다"고 전했다.

또한 스트레스를 줄이는 것이 시력 회복에 도움이 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이에 명상을 하는 등 스트레스를 관리하게끔 조언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