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살이뉴스건강

“식사 후 15분 걸었더니…” 놀라운 효과

사진= 게티이미지코리아 

식사 후 걷기만 해도 당뇨병 위험이 크게 떨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조지워싱턴 대학교 공공보건대 연구팀은 최근 60세 이상 된 노인 10명을 상대로 연구를 진행했다.

연구팀은 이들에게 4주간 3가지 운동 프로그램을 진행하게끔 했다. 프로그램에는 한 번에 45분씩 걷거나 식후 15분간씩 걷기 등이 포함됐다.

그 결과, 적당한 속도로 15분간 걷기만 해도 혈당량 상승을 막는데 도움이 됐다.

연구팀은 "식사하고 난 뒤 바로 걷는 것과 저녁 식사 후 걷는 것이 효과가 컸다"며 "식후에 바로 TV를 보거나 낮잠을 자는 것은 가장 나쁜 습관이다"고 지적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