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살이뉴스라이프

직장인 10명 중 6명 “올해 ‘연봉 인상’ 기대 중”

사진= 게티이미지코리아 

재물이 넘치고 큰 복이 온다는 2019년 기해년, 황금돼지해가 밝았다. 과연 직장인들은 황금돼지해에 연봉 상승을 기대하고 있을까?

사람인이 직장인 674명에게 조사한 결과, 10명 중 6명(61.7%)이 2019년에 연봉이 오를 것으로 기대하고 있었다. 이들이 기대하는 연봉 인상률은 평균 7.1%로 집계됐다.

연봉 인상을 기대하는 비율은 재직중인 기업 형태와 직급에 따라 다소 차이가 있다.

먼저 기업 형태별로 보면 대기업은 71.2%가 기대한다고 응답한 것에 비해 중소기업 재직자는 59.6%에 그쳤다. 직급별로는 사원급(65.4%), 대리급(61.7%), 과장급(59.2%), 임원급(46.7%), 부장급(46.5%) 순으로 낮은 직급의 기대감이 높았다.


또한 직무별로는 광고/홍보(80%), IT/정보통신(74.5%), 마케팅(72.7%)은 연봉 인상을 기대하는 이들이 많았으나, 구매/자재(47.6%), 기획/전략(53.7%), 제조/생산(56.8%)은 상대적으로 적었다.

연봉이 오를 것으로 기대하는 이유로는 ‘최저 임금 인상폭이 커서’(37.3%, 복수응답)를 가장 많이 꼽았다. 이밖에 ‘회사 전체의 실적이 나쁘지 않아서’(26.4%), ‘개인적으로 좋은 성과를 내서’(22.6%) 등이 있다.

반면 연봉 인상을 기대하지 않는다고 답한 이들은 그 이유로 ‘회사 실적이 좋지 않아서’(57%, 복수응답)를 가장 많이 선택했다.

동아닷컴 조혜선 기자 hs87cho@donga.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