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뉴스논쟁거리

공휴일에 치킨 배달비 ‘+2000원’…어떤가요?

출처= ⓒGettyImagesBank
 

치킨 배달비로 연일 인터넷상이 뜨겁죠. 최근 배달비에 이어 포장비, 심지어는 공휴일 배달비까지 추가됐다는 글이 올라와 논란이 되고 있는데요.

앞서 지난 15일 한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저희 동네 교촌만 이런가요?'라는 글이 올라왔습니다.

글을 올린 게시자는 "교촌 배달비가 4000원이다. 기본 배달비 2000원에 공휴일 배달비 2000원이 가산돼 총 4000원을 받더라"면서 "잘 안 먹었는데 더 안 먹고 싶어진다"고 말했습니다.

실제로 공개된 주문 내역서에는 '가게 운영 방침에 따라 지역, 특정 시간에 배달팁이 추가됩니다'라고 쓰여 있고요. 이에 1만 5000원인 치킨에 배달비 4000원이 추가돼 1만 9000원에 치킨을 먹은 셈입니다.


하지만 한 네티즌은 이러한 논란에 "휴일에 일하면 수당을 더 받는 것처럼 공휴일에 배달비 더 받는 게 당연한 것 아니냐"고 말하면서 논란에 불씨를 지폈는데요.

의견은 분분합니다. 이에 "그럼 휴일 택시비도 2배 받아야 하냐", "휴일에 외식하면 꼭 돈 더 주고 먹길" 등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고요.


반면 "개인 사업인데 받고 싶은대로 하는 게 맞지 않을까", "상관없지 않나? 장사하는 사장 마음이지" 등 결정은 사장의 몫이라는 의견도 많습니다.

일부 네티즌은 "소비자 요구에 안 맞으면 안 사면 그만이다. 수요가 떨어지면 공급에서 피드백이 오는 게 시장 논리다"고 말하기도 했는데요.

여러분들은 공휴일에 더 받는 치킨 배달비, 어떤가요?

동아닷컴 조혜선 기자 hs87cho@donga.com

[# 공휴일에 더 받는 치킨 배달비, 휴일 수당처럼 당연하다고 생각하면 보라색 버튼을, 이해할 수 없는 계산법이라면 분홍색 버튼을 눌러주세요.]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