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뉴스논쟁거리

어린이집 CCTV 실시간 열람, 어떤가요?

출처= ⓒGettyImagesBank 

어린이집 CCTV 실시간 열람을 두고 의견이 분분합니다.

지난 30일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에서는 ‘어린이집 CCTV 실시간 열람’에 대한 찬반 토론이 벌어졌습니다.

먼저 6남매를 키우는 가수 박지헌은 반대 입장을 밝히며 “실시간 열람이 된다면 열심히 볼 것 같다. 그러나 근본적 해결책은 안 될 것 같다"고 운을 뗐고요.

이어 "오히려 악 효과가 일어날 것 같다. 육아는 단순 교육이 아니라 사랑의 행위라고 생각하는데 감시를 받으면 온전하게 이루어지지 않을 것 같다. 선생님의 사랑을 방해할 수 있는 요소가 될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반면 오수진 변호사는 “찬성의 첫째 이유는 엄마의 욕심이다. 워킹맘들은 아이를 많이 못 본다. 주말에 밖에 아이를 볼수 없다. 두 번째 이유는 현실적 고민이다. 어린이집 고를 때 위생상태, 음식 등 여러 가지를 고려한다. 그럼에도 뉴스에서 보는 이상한 사건이 일어난다. 엄마들은 우리 아이가 피해자가 되지 않길, 운이 좋길 바랄 뿐이다. (실시간 열람이 가능하다면) 최악의 사고는 막을 수 있을 것 같다”고 의견을 전했습니다.

이에 김수연 전문가는 반대 입장을 밝히면서 “어린이집 사고를 실시간 감독하는 건 어머니들에게 오히려 너무 큰 짐이다. 정부 관련자나 전문가가 고민하고 해결책을 찾아야할 일이지 어머니들에게 관리감독을 맡겨서는 안 된다는 입장이다”고 지적했는데요.

방송을 본 네티즌들은 "실시간 열람은 반대하지만, 문제가 생겼을시 열람은 무조건이다"고 말했습니다.

여러분들은 어린이집 CCTV 실시간 열람,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동아닷컴 조혜선 기자 hs87cho@donga.com

[# 어린이집 CCTV 실시간 열람이 꼭 필요하다면 보라색 버튼을, 근본적인 해결책이 될 수 없다면 분홍색 버튼을 눌러주세요.]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