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건너뉴스아시아&오세아니아

“여배우급 미모” … ‘태국의 김태희’, 알고보니 트렌스젠더



트렌스젠더 모델이 빼어난 미모로 ‘태국의 김태희’라고 불리고 있다.

화제의 주인공은 뽀이 트리차다. 1986년생인 그는 17세의 나이에 성전환 수술을 결심했다.

이후 뽀이 트리차다는 지난 2004년 미스인터내셔널 퀸을 차지하며 대중에게 이름을 알렸다. 현재는 아시아 최고의 트렌스젠더 모델로 유명하다.

실제로 사진 속 트리차다는 김태희를 빼닮은 모습이다. 그는 또렷한 이목구비에 큰 눈망울, 귀여운 애교 등으로 남성들의 마음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앞서 지난 2014년에는 국내 한 행사장에서 하리수와 다정하게 찍은 사진으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또한 정려원과 함께 찍은 단체 사진도 눈길을 끈 바 있다. 

사진을 본 국내 네티즌들은 “오버하는 줄 알았는데 진짜 김태희 닮았네”, “와~ 여배우 기죽이는 미모다”, “인정하기 싫지만, 나보다 예쁘네. 정말 부럽다” 등 미모에 크게 감탄했다.

한편 트리차다는 현재 드라마와 예능, 광고 등 다방면에서 활동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