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건너뉴스아시아&오세아니아

“만화 보다가 그만…” 우산 가지고 10층서 뛰어내린 소년

사진= 중국청년망 

10살배기 소년이 우산을 들고 10층에서 뛰어내리는 황당한 일이 발생했다.

중국청년망은 지난 18일(현지시각) “한 소년이 만화영화를 보고나서 우산을 낙하산 삼아 10층 높이에서 뛰어내렸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중국 장쑤성 쑤저우에 사는 10살 소년은 최근 만화를 보고난 뒤 5층으로 향했다.

이 소년은 사실상 보통 건물의 10층 높이에 해당하는 이곳에서 우산 하나에 의지한 채 뛰어내렸다. 자신이 집에서 본 만화 속 주인공을 따라한 것이다.


다친 아들을 본 어머니는 너무 놀라 현장에서 쓰러지기도 했다.

다행히 낙하 중 한 차례 전선에 걸린 소년은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고 한다. 현재는 수술을 받고 회복 중으로 알려졌다.

앞서 우루무치에서도 5살 아이가 우산을 낙하산 삼아 11층에서 뛰어내렸으나 4층 난간에 걸리면서 목숨은 건진 바 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조혜선 기자 hs87cho@donga.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