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건너뉴스아시아&오세아니아

“다시 만나자”…드레스 입고 전 남친 결혼식 찾아간 여성

영상 갈무리. 

헤어진 연인의 결혼식에서 추태를 부린 여성이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영국 데일리메일은 지난 8일(현지시각) "중국 여성이 전 남자친구의 결혼식을 망쳐버렸다"고 전했다.

최근 공개된 영상은 결혼식장에 웨딩드레스를 입고 난입한 한 여성의 모습으로 시작된다. 알고 보니, 이 여성은 결혼식의 주인공은 신랑의 전 연인.

그는 신랑에게 다가가 "다 내 잘못이다. 다시 돌아와라"면서 매달렸다. 여성은 신랑의 손을 잡고는 울기까지 했다.


당황한 신랑은 전 여친의 팔을 뿌리쳤고, 그 옆에서 새 신부는 화난 표정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신랑은 신부에게 "미안하다"면서 전 여친에게 매몰차게 대했지만 결과는 좋지 않았다.

결국 신부가 홧김에 결혼식장을 나가 버린 것이다. 남성은 신부를 잡기 위해 따라나갔고, 남겨진 전 여친은 주저앉아 눈물만 흘리고 있다.

이는 최근 한 결혼식장에서 하객이 촬영한 것으로 알려졌다.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꼴불견이다", "남의 결혼식 망치면 좋냐", "왜 헤어졌는지 알겠다", "역시 현실은 영화보다 더 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 도깨비뉴스 '네이버 포스트' 바로가기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