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뉴스헤드라인

‘故 장자연 사망 10주기’ 윤지오, 실명+얼굴 공개…“가해자는 떳떳”


배우 윤지오가 故 장자연 사망 10주기를 맞아 자신의 실명과 얼굴을 당당히 드러냈다.

5일 오전 방송된 tbs교통방송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에는 故 장자연 동료인 윤지오가 출연해 증언을 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윤지오는 10년이 흐른 후 얼굴과 이름을 공개하게 된 이유에 대해 “피해자는 숨고 가해자는 떳떳한 걸 더 볼 수 없었다”고 설명했다.

또 윤지오는 장자연 사건 증언 이후 캐스팅 라인업에서 제외됐다는 사링를 말하며 “장자연 사건을 증언 했다는 이유로 캐스팅에서 제외됐다는 이야기를 감독으로부터 직접 들어야 했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내기도 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 도깨비뉴스 '네이버 포스트' 바로가기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