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건너뉴스아시아&오세아니아

"강아지 덕분에…" 화재 현장서 목숨 구한 남녀

출처= 트위터 

남녀의 목숨을 구한 반려견이 화제다.

호주 데일리메일은 지난 13일(현지시각) "화재 현장에서 강아지 덕분에 목숨을 구한 남녀가 있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사고는 전날 오전 5시 30분쯤 발생했다. 이날 퀸즐랜드 모턴만에 정박중이던 요트에서 화재가 일어났다.

당시 요트에는 남성(64)과 여성(53)이 탑승해있어 안타까움을 샀다. 그런데 다행히 두 사람은 잠에 깊게 빠진 새벽 시간임에도 목숨을 건질 수 있었다.


바로 반려견 찰리 덕분이다. 불길을 발견한 찰리가 남녀를 향해 크게 짖은 탓이다.

반려견의 소리로 잠에서 깬 두 사람은 요트에서 탈출한 후 구조 신호를 보냈다.

이들은 현지 매체에 "반려견의 경고가 없었으면 불이 난 요트에서 깨어나지 못해 아찔한 일을 당했을 것이다"고 가슴을 쓸어내렸다.

한편 경찰은 현재 화재 원인을 파악 중이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 도깨비뉴스 '네이버 포스트' 바로가기


인기기사

위로가기